#Bye2016: Reviewing Our Favorite (Fashion) Trends

It’s officially December, and you know what that means: 2016 is quickly coming to an end. Making us question the origin of the phrase “time flies”, the last eleven months have seen both happy and not-so-happy moments. Whatever your thoughts on the state of the world, we know we’ll be fondly remembering these fashion trends:

Cold Shoulders: An excuse to show off your collarbones, cold-shoulder tops were the easiest way to stay cool all summer 2016.

Bell Sleeves: Bell sleeves, though at times impractical, helped us get in touch with our ‘70s selves.

Bomber Jackets: Turning into a classic, bomber jackets were (are) an easy way to give our outfits an urban vibe.

Over-the-Knee Boots: These boots proved that a little peek is all you need to draw attention to your legs.

Velvet: What can we say? It’s so fun to mix and match textures with velvet.

Do you have any trends that you’re sad to see go? Let us know on Instagram @dispurs.mag and tag #Bye2016.

12월이 되었다. 이것은 2016년이 곧 끝난다는 의미다. 영어로 시간이 눈 깜빡할 사이에 빨리 지나 간다는 의미인 “time flies”라는 말이 있다. 지난 11개 월 동안 행복한 순간도 있었고, 행복하지 않았던 순간도 있었다. 지금 현실의 상황과 관계 없이 여러분은 아래의 다섯 가지 패션 트렌드가 기억에 남아있을 것이다.

업 더 숄더 (콜드 숄더): 쇄골을 자랑하기에 좋으며 여름을 시원하게 보낼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다.

벨 슬리브: 가끔 실용적이지 않을 때도 있지만 70년대로 돌아간 듯한 느낌을 받을 수도 있다.

봄버 자켓: 봄버 자켓은 항상 트렌드 이지만 클래식한 봄버를 입으면 멋지게 보일 수 있다.

오버더니부츠: 이 부츠를 신으면 다리를 전부 보이지 않고도 사람들의 관심을 끌 수 있다.

벨벳: 더 설명할 필요가 있을까요? 벨벳과 감촉을 섞는 것은 정말 훌륭하다고 생각한다.

끝나면 아쉬울 것 같은 트렌드가 있나요? 인스타그램으로 알려 주세요! 사진과 댓글에 @dispurs.mag #안녕2016 을 태그해 주세요.

 

 

 

 

 

 

 

 

 

 

 

 

 

 

 

 

 

 

Advertise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