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ring is just around the corner–50 degree days anyone?–and we are not ashamed to say we have been window shopping for the last month in preparation.

This spring, take advantage of all-floral everything (and we do mean everything*link) to introduce rose makeup products to your collection.

Far from simply the pretty pink hues synonymous with warmer seasons, rose scents and shapes are also a part of our current must-haves. Curious? Check out the three products we snatched up below.

What rose products have you tried? Let us know on Instagram @dispurs.mag

1. April Skin – Rose Glam Moisture Cover Foundation (31,000 won)
2. Skin Food – Rose Essence Soft Cream Blusher (8,000won)
3. Tony Moly – Rose Oil Beauty Balm (9,900won)

따뜻한 봄이 다가오고 있다. 지난 달 봄철을 대비하기 위하여 봄용 화장품을 아이쇼핑 한것은 전혀 부끄러운 일이 아니다.

올 봄에는 “플로럴” 트렌드를 기회삼아 여러분의 개인 화장품 컬렉션에 장미(로즈) 제품을 포함해 보자.

단순히 봄과 어울리는 예쁜 핑크색의 아이템이 아니라 로즈 모양, 로즈 향의 다양한 장미 관련 제품들이 있다. 궁금한 사람들은 아래의 세 가지 제품을 확인할 수 있다.

로즈 화장품을 써본 사람들이 있다면 인스타그램으로 알려 주세요! @dispurs.mag

1. 애이프릴스킨 – 로즈글램 모이스쳐 커버 파운데이션 (31,000원)
2. 스킨푸드 – 로즈 에센스 소프트 크림 블러셔 (8,000원)
3. 토니모리 – 메이크 에이치디 실크 아르간 로즈 오일 (9,900원)

 

 

 

 

 

 

 

 

 

 

 

 

 

 

 

Advertisements

After reviewing our favorite fashion trends of 2016, it’s only natural to also give you our best of beauty. This long and eventful year, marked by a love of classics and all that is natural, is coming to a close, but that doesn’t mean we have to stop playing with these looks.

Highlighter – The infamous contour is a thing of the past. This year, highlighters were used in a technique called “strobing” to accentuate the angles of your face.

Bold Lipstick – Bold lipstick is timeless, but this time around a bold lip with a bare face was a favorite.

Flushed Cheeks – Sweeping blush from one cheek straight across your nose to the other creates a fresh, youthful, and feminine look.

Translucent Skin – “No makeup” makeup, anyone? Natural, dewy skin is all about applying a light base and skipping the foundation.

Smudged Eyeliner – Hey there, ‘90s! This eyeliner look is a perfect reflection of fall, sultry and moody.

Any trends you would add? Let us know on Instagram @dispurs.mag.

2016년에 가장 멋진 패션 트렌드를 리뷰 했기 때문에 이제는 뷰티 트렌드를 리뷰할 차례이다. 자연스럽고 클래식 한 룩이 사랑을 받았던 긴 한 해가 이제 거의 끝나가지만 2017년에도 이러한 룩을 좋아하지 말라는 법은 없다.

하이라이터:  컨투어 기술은 이제 과거일 뿐이다. 올해에는 하이라이터를 사용하여 얼굴의 각을 강조하는 스트로빙이라는 기술이 많이 사용되었다.

선명한 립스틱: 선명한 립스틱은 세월이 지나도 변함없는 트렌드인데 2016년에 화장을 하지 않은 얼굴에 인기 있게 사용되었다.

발그레한 볼– 블러쉬를 한쪽 볼에서 다른 쪽 볼까지 가로질러 바르는 것이 젊어 보이고 여성으러운 룩을 만들었따.

투명한 피부: “쌩얼” 같은 화장품이다. 자연스럽고 촉촉한 피부는 파운데이션 없이 베이스만으로 피부를 밝고 촉촉하게 한다.

번진 아이라이너- 90년대와 만나보자! 번진 아이라이너는 마치 겨울과 같이 매혹적이고 울적한 분위기를 느끼게 해준다. . 적한 분위기를 느끼게 해준다

다른 좋아하시는 뷰티 트렌드가 있으면 인스타그램에 알려 주세요 @dispurs.mag.

 

 

 

 

 

 

 

 

 

 

 

 

 

 

 

 

 

 

 

 

 

 

 

 

 

 

 

 

 

 

 

 

 

 

 

 

 

 

Let’s get straight to the point: Inglot is a beauty brand that has taken the world by storm.

While it was established over 30 years ago, Inglot has made its most incredible strides within the last ten years. Their first international store, located in Montreal, Canada, marked the beginning of their expansion; now, the Polish brand’s products are available in almost 80 countries around the world.

Well known for their Freedom System, which allows customers to mix and match to create their own eyeshadow palette, Inglot’s rich, vibrant pigments are to die for—Metallic, matte, or rainbow, these 1,500 color options will have your mind spinning.  A fan even pieced together her own Disney princess-inspired palettes, catching the eye of Buzzfeed.

Produced entirely within the EU, Inglot makes a variety of beauty essentials, including: foundations, illuminzers, lipstick, nail treatments, and false eyelashes.

Click the link below to see for yourself.
http://www.inglotcosmetics.com

단도직입적으로 말해 보자. 뷰티 브랜드 잉글롯은 세상을 놀라게 했다.

30년 전에 설립된 잉글롯은 지난 10년 동안 진보했다. 캐나다 몬트리올에 국제 매장을 처음 열였으며 그때부터 점점 확대 되어 지금은  전세계에 80개국에서 잉글롯 상품을 찾을 수 있다.

잉글롯은 고객들이 원하는 다양한 아이섀도우를 섞을 수게 해주는 프리덤시스템 덕분에 유명해졌다. 메탈릭, 매트, 레인보우 색깔 천 오백 개 중 마음에 드는 색상을 선택 할 수 있어서 마음을 어지럽게 할 것이다. 미국 미디어 사이트 버즈피드는 잉글롯의 프리덤시스템으로 디즈니 공주에서 영감을 받은 팔레트를 만들었던 팬의 이야기를  다루기도 했다.

유럽에서 잉글롯은 파운데이션, 일루미나이저, 립스틱, 네일 트리트먼트, 가짜 속눈썹을 포함한 다양한 뷰티 필수품을 취급한다.

아래의 링크를 통해 더 자세한 내용을 확인 할 수 있다:
http://www.inglot.co.kr